티스토리 뷰

시즌6 롤드컵이 막을 내렸다.

 

8시부터 시작한 것이 2시 30분에 끝났다.

시간만 봐도 엄청난 혈전이 .. 실제로 펼쳐졌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SKT의 2연속 우승 총 3번 우승으로 끝이 났다.

 

하지만 삼성의 반격도 만만치 않았다.

미드 페이커를 상대로 5전제 동안 저렇게 할 수 있는 미드는 크라운 뿐..

또한 탑솔의 나라 한국답게 우리 짜황은 엄청난 캐리력으로 세체탑을 이루었다.(우승은 못했지만..)

 

내가 응원한 엠비션 또한 3경기 2:0인 상황/ 25분 1만골드 차이 상황에서

엄청난 캐리력으로.. 승리를 가져다 주었다. (5경기 어느정도 만족스런 경기력이었다.)

 

한가지 아쉬운점은 삼성의 큐베(짜황)를 더 효과적으로 이용하지 못한것이 아쉽다.

듀크를 압도적으로 눌렀는데도.. 왜 마지막경기에 뽀삐를 쓰니..ㅠㅠ

4경기 케넨은 ...어후..예전 플레임 케넨 그 이상이었다.

 

 

모두가 스크의 3:0승리를 예상했는데

삼성도 실력을 증명해 내어 패배했지만 만족스러운 롤드컵이었다.

 

스크의 경우는

롤드컵 최초 3번 우승

롤드컵 최초 2번 연속 우승

역대급 팀이 탄생하였다.

 

열심히 경기해준 모든 선수들에 박수를!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