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UFC]UFC 미들급 공식 랭킹(MIDDLE WEIGHT RANKING)

 

안녕하세요

 

MMA 팬 교자만두 입니다.

 

오랜만에 UFC 랭킹으로 찾아왔습니다.

 

오늘은 경량급의 스피드와 중량급의 파워를 동시에 가지고 있는 미들급 입니다.

 

많이들 알고 계시는 앤더슨 실바가 바로 이 체급에 속해 있죠.

 

과연 어떤 선수들로 랭킹이 구성이 되어있는지 한번 알아보겠습니다.

 

 

 

 

 

<랭킹표>

 

 

챔피언 비스핑을 필두로 요엘로메로, 루크락홀드, 자카레 등이 상위권에

 

속해 있고 그 아래로는 비토벨포트, 게가드 무사시 선수가 있습니다.

 

상위권 5~6명정도는 서로가 서로를 이겨도 이상하지 않을만큼 강자들이

 

우글대는 체급이기도 합니다.

 

 

 

 

챔피언 마이클 비스핑

ufc Champion

 

"강한자가 챔피언이 아니라 챔피언이 강한거야 이놈들아~"

 

챔피언 마이클 비스핑 입니다.

 

이 선수가 챔피언이 되면서 미들급은 꼬여 버렸습니다.

 

그럭저럭 상위권이었던 선수가 루크락홀드 선수를 이길줄을 누가 알았겠습니까

 

그래도 나름 UFC 최다승에 빛나는 전적을 가지고 있고, 라이트헤비급 부터 시작하여

 

오랜기간 UFC에서 활동한 베테랑 이기도 하지요.

 

현재 타이틀 방어전은 생각도 안한채 머니파이트만을 노리는 발언으로

 

많은 이들에게 야유를 받고 있는 중입니다.

 

1주일전 아랫체급인 웰터급의 레전드 GSP와의 경기가 확정되어

 

더욱더 야유를 받고 있는 중이기도 하지요.

 

강한게 챔피언이 아닌 챔피언이라서 강한것임을 하루하루 보여주는

 

챔피언 마이클 비스핑 이었습니다.

 

 

 

2위 요엘 로메로

 

"이제 다 왔다 .."

 

바닥 부터 시작해서 차곡 차곡 랭킹을 올리며

 

드디어 챔피언 바로 아래까지 따라 왔습니다.

 

이 전 경기로는 무려 크리스 와이드먼을 꺾으며 실력을 인정받았죠.

 

하.지.만

 

챔피언 마이클 비스핑은 타이틀전엔 관심이 없나 봅니다.

 

엄청난 탄력으로도 유명한 요엘 로메로 였습니다.

 

 

 

 

3위 루크 락홀드

 

"아...."

 

모두가 생각했습니다. 차기 미들급의 제왕은 이 선수라고..

 

모두가 생각했습니다. 마이클 비스핑 선수를 손쉽게 요리할거라고.

 

하지만 누가 알았을까요 마이클비스핑 선수에게 KO로 질 것이라는것을.

 

그 경기 한번으로 많은 것을 잃은 루크 락홀드 선수입니다.

 

다시 타이틀전을 하려면 돌고 돌고 또 돌아야 합니다.

 

미들급엔 컨텐터들이 우글우글 하기 때문이죠.

 

한가지 특징이라면 소속 팀도 물음표가 생깁니다.

 

명문팀인 AKA 소속인데, 이상하게 이 소속 선수들은 경기전 부상이

 

잦습니다. 루크락홀드 선수도 한 경기를 펑크내었죠.

 

과연 언제쯤 경기를 갖을지 의문인 3위 루크 락홀드 선수였습니다.

 

 

 

4위 호나우도 자카레 소우자

 

"내 얼굴이 어때서.."

 

사람들은 말합니다.

 

자카레 선수가 얼굴만 잘생겼다면 이미 챔피언이라고.

 

사실 실력적으로는 검증이 필요가 없는 선수이기도 합니다.

 

뛰어난 그라운드와 더불어 출중한 타격 레슬링까지 타이틀전을 했어도

 

여러번 헀어야 할 선수인데 아직 경험이 전무합니다..

 

농담이지만 이젠 그 농담이 진짜 같이 들립니다.

 

과연 언제쯤 타이틀전이 주어질지 불쌍할정도로 미안한 선수인

 

의미없는 4위 호나우도 자카레 소우자 였습니다.

 

 

 

5위 크리스 와이드먼

"기회는 온다 ."

 

뛰어난 멘탈의 소유자 전 미들급 챔피언 크리스 와이드먼입니다.

 

UFC에서 금지한 IV요법의 피해자 중의 한명입니다.

 

사실 크리스와이드먼은 경기전 몸무게 리게인의 이득을 많이 본 선수였습니다.

 

이를 통해 엄청난 체격을 바탕으로 경기를 풀어나갔죠.

 

하지만 그것이 없어도 크리스와이드먼은 강합니다.

 

아쉽게도 요엘로메로와의 경기는 패배하였지만 말이죠.

 

한경기 한경기를 잡아나간다면 언젠가는 크리스 와이드먼에게도

 

다시 챔피언벨트를 찾을 기회는 오겠죠?

 

5위 크리스 와이드먼 이었습니다.

 

 

 

 

 

 

<맺음말>

 

강자들이 많아서 재미있는 체급이기도 한 미들급

 

끊임없는 선수 유입으로 질리지 않는 체급이기도 합니다.

 

앤더슨실바가 장기 집권할 때만해도 재미가 없는 체급이었는데

 

어느순간 분위기가 바뀌었죠

 

각자 서로다른 스타일의 선수들이 아름답게 수놓여 있는

 

재미있는 체급 미들급

 

여러분들은 어떤 선수를 응원하시나요?

 

 

 

 

 

댓글
댓글쓰기 폼